2019.08.11 (일)

  • 흐림동두천 29.9℃
  • 흐림강릉 25.7℃
  • 흐림서울 30.9℃
  • 대전 30.0℃
  • 흐림대구 28.1℃
  • 구름많음울산 27.2℃
  • 광주 26.1℃
  • 흐림부산 27.6℃
  • 흐림고창 26.3℃
  • 제주 29.0℃
  • 흐림강화 29.3℃
  • 흐림보은 28.2℃
  • 흐림금산 29.3℃
  • 흐림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6.4℃
  • 흐림거제 28.2℃
기상청 제공

더 뉴스

쿨시티 강동네트워크, 서울시 환경대상 선정

온실가스 저감·에너지 절약 노력 인정…오는 9월 시상식

서울시는 2019년 제23회 서울시 환경상 대상에 ‘쿨시티 강동네트워크’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1997년부터 시작돼 올해 23회를 맞는 서울특별시 환경상은 맑고 푸른 서울 환경 조성에 기여한 공이 큰 개인과 단체, 기업을 발굴해 격려하고 환경 보전 실천의식을 확산하기 위한 상이다.


올해 환경상 대상으로 선정된 ‘쿨시티 강동네트워크(대표 백명순)’는 지속가능한 저탄소 녹색도시를 위한 온실가스 줄이기, 에너지절약 등 녹색생활 실천을 꾸준히 펼쳐온 강동구 최대의 환경운동 비영리민간단체다.


2012년 4월 민간, 기업, 공공기관 등 43개 단체로 시작해 2019년 현재 환경 시민단체를 주축으로 학교와 기업, 공공기관 90개 단체 1,515명이 활동 중이다.


‘쿨시티 강동네트워크’의 올해 환경상 시상은 시민사회 중심의 협력 네트워크를 통해 환경문제를 해결한다는 점에 큰 의미가 있다. 2016년 서울시 환경상 ‘에너지절약’ 부문 우수상 수상 후 3년 만에 성과와 노력을 인정받아 올해 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2016년부터 시민대상 기후변화대응교육을 총 548회(1만3,529명 참여) 진행했으며 지역 내 온실가스 감축운동을 전파하는 기후변화 전문인력 ‘쿨시티즌리더’ 1,959명(초급)을 양성했다. 또한 매년 200곳의 가정, 상가, 학교 등에 에너지 이용현황을 파악하고 절감방안을 제시하는 컨설팅 활동을 진행하기도 했다.


‘서울의 약속 시민실천단’, ‘미세먼지 시민대토론회’, ‘서울시 차 없는 날 행사’, ‘1회용 플라스틱 없는 토크콘서트’, ‘에코마일리지 홍보’ 등 시민참여를 바탕으로 하는 서울시 환경·에너지 정책에도 참여했다.


서울시 환경상은 녹색기술, 에너지절약, 환경보전, 조경생태, 푸른마을 총 5개 부문에 걸쳐 수여한다. 최우수상은 △녹색기술분야에 클린아시아㈜ △에너지절약분야에 십년후연구소 △환경보전 분야에 동아사이언스㈜ △조경생태 분야에 ㈜성진조경 △푸른마을 분야에 (재)환경조경나눔연구원 등이 선정됐다.


우수상에는 녹색기술, 에너지절약, 환경보전, 조경생태, 푸른마을 등 5개분야에서 15팀(개인 4명, 단체 11곳)이 선정됐다.


시상식은 9월 중 박원순 서울시장과 21명(단체)의 수상자와 가족, 단체회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될 예정이다.


이상훈 서울시 환경정책과장은 “올해 환경상은 플라스틱‧1회용품 안쓰기, 에너지절약 등 전지구적 관심사인 플라스틱 오염과 기후변화 대응노력을 인정받아 많은 단체‧개인이 후보로 추천됐다”라며 “이는 많은 시민들이 플라스틱, 기후변화 등 환경문제에 대해 많은 관심과 자발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는 반증”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