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1.15 (월)

  • -동두천 3.5℃
  • -강릉 8.4℃
  • 연무서울 5.2℃
  • 연무대전 7.1℃
  • 맑음대구 9.5℃
  • 맑음울산 10.1℃
  • 박무광주 8.0℃
  • 맑음부산 9.8℃
  • -고창 4.7℃
  • 맑음제주 11.4℃
  • -강화 1.7℃
  • -보은 2.4℃
  • -금산 3.7℃
  • -강진군 6.7℃
  • -경주시 5.3℃
  • -거제 10.1℃
기상청 제공

더 뉴스

행복청, 올해의 현장소장·감리단장 선정

이원재 청장, “품격있고 안전한 행복도시 건설”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이원재, 이하 행복청)이 지난 10일 ‘2017년도 올해의 현장소장 및 감리단장’을 선정해 시상했다.

 

행복청의 관계자는 “행정중심복합도시를 안전·고품질 도시가 될 수 있게 현장을 철저히 관리한 사람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심사는 행복청이 외부 전문가와 함께 진행했으며 그간 행복청이 정기적으로 실시한 현장점검 우수사례 적용여부 및 현장멘토링 참여 실적 등을 토대로 선정했다.

 

올해의 현장소장 2인은 △차재환 강산건설 소장(해밀리, 6-4생활권 부지조성공사) △김병수 신동아건설 소장(보람동, 3-2생활권 M1구역 공동주택 신축공사)이 선정됐다.

 

차재환 소장은 공사현장의 비산먼지 발생을 최소화 한 노력을 높이 평가받았으며 김병수 소장은 방수층의 내구성을 높인 공로를 인정받았다.

 

올해의 감리단장 2인으로는 △구자응 신성종합건축사사무소 단장(다정동, 2-1생활권 다정유치원 및 초등학교) △김종성 다인그룹엔지니어링 단장(고운동, 1-1생활권 L2구역 공동주택 신축공사)을 선정했다.

 

구자응 단장은 계단부 안전난간 설치방법을 개선했으며 김종성 단장은 하자예방 및 생활안전 확보에 최선을 다한 점을 평가받았다.

 

이원재 행복청장은 “매년 현장점검을 통해 우수한 현장을 선정해 시상하고 우수사례를 행복도시 내 건설현장에 전파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행복도시를 품격 있고 안전한 도시로 건설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