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제품] LG전자

2021-02-19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알파’
청정성능·고객 편의성 대폭 강화


LG전자(www.lge.co.kr)는 이달 말 청정성능과 고객 편의성을 대폭 강화한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 알파’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공기청정기는 한 대로 거실을 넘어 주방까지 더 넓은 공간에서 실내 공기 상태를 보다 빨리 감지해 청정하려는 고객 니즈를 적극 반영한 제품이다.

이번 신제품의 청정면적은 기존 100m²에서 114m²로 넓어졌으며 위과 아래에 각각 클린부스터가 장착된 2단 구조로 출시된다. 상단 클린부스터는 좌우로 회전할 수 있는 각도가 기존 70도에서 140도로 확장됐으며 깨끗한 공기를 내보내는 거리도 기존 7.5m에서 최대 9m로 늘어났다. 하단 클린부스터는 좌우 회전각도가 140도이며 청정거리도 최대 5m를 지원해 360도 고정된 방향으로 약한 바람을 내보내던 기존 제품과는 달리 청정능력이 더욱 강력해졌다.

LG전자는 액세서리인 인공지능센서를 처음 선보인다. 고객은 인공지능센서를 최대 3개까지 신제품과 연동해 사용할 수 있다. 집안 공기관리가 필요한 곳에 센서를 두고 함께 사용하면 공기청정기만 사용할 경우 약 5분 더 빠르게 오염된 공기를 감지한 후 해당 공간을 청정한다.

인공지능모드를 선택하면 공기질에 맞춰 △집중청정 △분리청정 △싱글청정 중 최적의 옵션으로 설정해준다. 글로벌 시험인증기관인 TUV 라인란드(TUV Rheinland)가 시험한 결과 인공지능모드가 오토모드대비 24% 더 빠르게, 43% 더 많은 먼지를 정화한다.

예를 들어 센서가 설치된 곳 가운데 공기 오염이 심한 곳에는 집중청정으로 가동돼 상하단 클린부스터가 모두 해당 공간을 향해 깨끗한 공기를 보내준다. 또한 두 곳에 청정이 필요한 경우 먼 곳은 상단 클린부스터가, 가까운 곳은 하단 클린부스터가 각각 청정하는 분리청정이 작동된다.

LG 퓨리케어 360˚공기청정기 알파는 필터수명센서를 탑재했다. 이 센서는 사용 시간을 계산하고 실제 필터에 쌓인 먼지량을 바탕으로 압력차이를 측정해 필터교체 시기를 알려준다. 사용 시간 기준으로 교체시기를 알려주던 기존 방식보다 더 정확하다.

LG전자는 공기청정기 제품에 처음으로 음성안내기능을 적용해 운전모드 변경, 필터 교체시기 등을 음성으로도 알려준다.
 
V트루토탈케어필터는 항바이러스·항균 효과는 물론 극초미세먼지와 5대 유해가스 등을 제거한다.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과 공동으로 시험한 결과 이 필터가 쥐코로나바이러스(murine coronavirus: MuCoV)를 99.9% 제거한다. (*실험에 사용된 쥐코로나바이러스는 최근의 COVID-19(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과는 다른 코로나 바이러스의 일종임)

또한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 Korea Testing & Research Institute)이 실험한 결과 V트루토탈케어필터는 황색포도상구균, 폐렴간균, 대장균도 99.9% 없애준다.

V트루토탈케어필터는 0.01㎛(마이크로미터, 1㎛는 1백만 분의 1m) 크기 극초미세먼지를 제거한다. 한국공기청정협회로부터 청정성능 CA(Clean Air)인증, 한국천식알레르기협회 KAF인증, 영국알레르기협회 BAF인증을 모두 획득했다. 암모니아, 포름알데히드, 톨루엔, 아세트산, 아세트알데히드 등 5대 유해가스나 생활냄새도 없애준다.

360도로 무한대 흡입을 의미하는 인피니티 그릴 디자인이 적용돼 세련되면서도 고급스러움을 더한다. 제품 위쪽의 클린부스터 중앙에는 4.3인치 크기 터치 LCD 화면을 갖춰 인공지능센서가 있는 공간의 미세먼지 농도 등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신제품은 청정면적 기준 114m²와 66m²으로 출시되며 출하가는 139만~179만원이다. LG전자는 114m² 신제품과 인공지능센서 1개를 세트로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최대 10만원의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이재성 LG전자 H&A사업본부 에어솔루션사업부장(부사장)은 “성능과 고객 편의성을 대폭 강화한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 알파를 앞세워 프리미엄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은철 기자 eckang@kharn.kr
저작권자 2015.10.01 ⓒ Kharn


사이트의 콘텐츠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전제,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서울특별시 강서구 마곡중앙로 171, 1006호(마곡동, 마곡나루역프라이빗타워Ⅱ) 칸(KHARN) Tel 02)712-2354 Fax : 02)712-2358 등록번호 : 796-05-00237 |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5613 l 대표이사 겸 발행인 : 강은철 | 편집인 : 강은철 Copyright ⓒ kharn. All Rights Reserved. Mail to kharn@kharn.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