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건축물 GR 529동 지원대상 확정

2024-06-10

국토부, 경로당‧보건소‧어린이집‧의료시설 등 선정

국토교통부(장관 박상우)는 건물분야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GR) 사업으로 올해에는 총 529동을 선정해 지원한다고 밝혔다.

건물부문 온실가스 감축목표는 2018년 5,210만톤에서 2030년 3,500백만톤으로 32.8%를 감축해야 한다. 공공건축물 GR사업은 에너지효율이 낮은 건축물의 단열・설비 성능 등을 개선해 온실가스 배출을 줄이는 핵심사업이다.



국토부는 매년 공공기관 및 지자체가 사업신청한 건축물을 현장조사하고 시급성, 효과성 등을 평가해 우선순위에 따라 지원하고 있다. 지난 4월19일에서 5월10일까지 진행된 공모기간 중 접수된 756동 중 단열, 창호, 고효율설비 및 신재생 등 에너지절감요소 적용 및 기관의 사업추진 의지 등을 계량화한 배점표에 따라 평가했다.

그 결과 공공건축물 GR심의위원회의 심의를 통해 경로당(319동), 보건소(154동), 어린이집(55동), 의료시설(1동) 등 총 529동을 최종적으로 선정했다. 

이번 지원대상으로 선정된 건축물 중 권역별로는 수도권이 94동(18%), 비수도권이 435동(82%)였으며 용도별로는 경로당이 319동(60.3%)으로 지원대상 중 가장 많았다.

특히 신청기관에서 높은 에너지절감 효과, 혁신기술 도입 및 지역의 GR홍보거점으로의 활용성 등 지역의 대표적 우수사례로써 추진하고자 신청한 12동은 시그니처사업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시그니처사업은 GR사업의 지역확산을 견인하고 효과가 우수한 선진기술 등을 도입할 수 있도록 일반 지원대상 대비 최대 2배까지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우제 국토부 건축정책관은 “GR은 ‘국가 탄소중립・녹색성장 기본계획’에 따른 기존건축물에 대한 온실가스 감축의 핵심수단”이라며 “이 사업이 2050탄소중립 목표인 건물부문 2018년 배출량대비 88.1% 감축달성에 기여하며 지역자생적 시장생태계 조성과 민간부문 GR자발적 확산의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공공건축물 GR사업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그린모델링창조센터(http://www.greenremodeling.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구분

합계(시그니처)

어린이집

보건소

의료시설

경로당

합 계

529(12)

55(3)

154(3)

1

319(6)

서울

34

17

0

0

17

부산

4

1

0

0

3

대구

6

2

3

0

1

인천

8

0

4

0

4

광주

5

0

0

0

5

대전

7

1

0

0

6

울산

2(1)

1(1)

0

0

1

세종

2(1)

0

0

0

2(1)

경기

51(3)

7

5(1)

0

39(2)

강원

152(3)

2

1

0

149(3)

충북

24

3

21

0

0

충남

42

3

20

0

19

전북

20

1

16

0

3

전남

65(2)

4(1)

25(1)

0

36

경북

67(1)

3

43(1)

0

21

경남

31(1)

5(1)

13

0

13

제주

5

1

3

1

0

중앙행정

0

0

0

0

0

공공기관*

4

4

0

0

0

▲2024년 공공건축물 GR 선정 세부현황.

여인규 기자 igyeo@kharn.kr
저작권자 2015.10.01 ⓒ Kharn


사이트의 콘텐츠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는바 무단전제,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칸(KHARN) | 서울특별시 강서구 마곡중앙로 171, 마곡나루역프라이빗타워Ⅱ 1006호 (우 07788)
대표이사 겸 발행, 편집인 : 강은철 | 사업자등록번호: 796-05-00237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53613 | 등록일자: 2021년 3월 22일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제 강서4502호
정기구독문의: 02-712-2354 | 이메일 : kharn@kharn.kr
Copyright ⓒ khar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