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 (금)

  • 흐림동두천 20.6℃
  • 흐림강릉 22.4℃
  • 흐림서울 24.4℃
  • 구름많음대전 26.6℃
  • 흐림대구 24.3℃
  • 천둥번개울산 22.6℃
  • 흐림광주 27.0℃
  • 천둥번개부산 22.7℃
  • 흐림고창 28.1℃
  • 흐림제주 25.6℃
  • 흐림강화 21.4℃
  • 구름많음보은 23.6℃
  • 구름많음금산 26.8℃
  • 구름많음강진군 26.2℃
  • 흐림경주시 22.6℃
  • 흐림거제 22.4℃
기상청 제공

더 뉴스

3기 신도시 친환경 충전인프라 구축

LH, ‘친환경 전기충전 플랫폼’ 협약체결



LH(사장 변창흠)는 6월24일 진주 LH본사에서 전기차 충전설비 전문업체 대영채비와 함께 ‘친환경 복합 전기충전 플랫폼 실증단지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친환경 그린뉴딜 및 전기자동차 보급 확대 등 정부정책에 따라 3기 신도시에 적용 가능한 ‘친환경 복합 전기충전 플랫폼’ 사업화모델을 개발하고 실증단지 구축을 위한 협력관계를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친환경 복합 전기충전 플랫폼’은 기존 전기차 충전소와 차별화되는 복합시설로 태양광발전시설·ESS·연료전지 등 친환경 발전설비를 통해 전기자동차 및 퍼스널모빌리티(PM) 등 다양한 기기의 전력공급원으로 활용될 수 있다. 또한 PM공유, 차량정비, 세차·주차장 등의 부대서비스를 비롯해 카페·편의점, ICT체험공간 같은 편의시설을 하나의 공간에서 이용할 수 있는 다목적 플랫폼이다.

협약에 따라 LH는 △사업화 모델 개발 △3기신도시 적용부지 선정 △사업화 모델 확산노력 등의 업무를 대영채비는 △충전인프라 기술개발 △실증단지 구축 등의 업무를 상호협력해 수행하기로 합의했다.

LH는 협약을 바탕으로 오는 10월 실증단지 구축, 2021년 사업화 모델을 확정하고 2022년 이후 대중교통 중심지·대규모 주거단지․도시공원 등에 ‘친환경 복합 전기충전 플랫폼’을 본격적으로 구축할 계획이다.

한병홍 LH 스마트도시본부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미래 친환경에너지를 활용하는 전기자동차 등 다양한 전기충전 인프라 확장에 기여하고 신규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가치 창출에도 앞장서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