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3 (화)

  • 흐림동두천 -3.3℃
  • 구름조금강릉 3.5℃
  • 흐림서울 -0.9℃
  • 구름많음대전 1.5℃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3.3℃
  • 구름많음광주 3.9℃
  • 맑음부산 5.1℃
  • 구름많음고창 4.4℃
  • 흐림제주 9.1℃
  • 구름많음강화 0.4℃
  • 흐림보은 0.6℃
  • 구름많음금산 1.1℃
  • 구름많음강진군 6.0℃
  • 맑음경주시 3.3℃
  • 맑음거제 5.7℃
기상청 제공

더 뉴스

공공공사 ‘적정 공기산정’ 의무화 추진

강훈식 의원, ‘건설기술진흥법 개정안’ 대표발의

앞으로 공공기관이 발주하는 공사는 ‘적정 공사기간’을 산정토록 하는 내용의 법안이 발의됐다. 법안이 통과되면 무리한 공기 단축으로 인한 시설물 부실이 예방되고 건설노동자 처우가 개선될 전망이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강훈식 더불어민주당 의원(충남아산을)은 지난 2일 ‘건설기술진흥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기존 건설업계에서는 공사를 낙찰받거나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공사기간을 무리하게 단축하는 경우가 많았다. 

이로 인해 시설물 품질이 저하되고 안전 문제가 발생하는 경우도 잦았다. 무리한 공사 일정을 맞추려다보니 건설현장에서 노동자 안전사고도 빈발했다.

강 의원의 개정안은 공공 건축공사에 한해 발주청이 ‘적정 공사기간’을 의무적으로 산정토록 한다. 국토교통부는 적정 공기산정의 기준을 마련해 고시하고 발주청에 공기산정 관련 자료를 요구케 했다.


강훈식 의원은 “‘적정 공사기간’을 산정하고 준수하게 되면 시설물의 품질과 안전이 개선될 뿐만 아니라 건설현장의 안전사고도 줄어들고 건설노동자 처우도 개선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