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3 (금)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11.2℃
  • 맑음서울 5.9℃
  • 맑음대전 5.8℃
  • 맑음대구 7.6℃
  • 구름많음울산 9.5℃
  • 구름조금광주 6.8℃
  • 구름많음부산 10.2℃
  • 맑음고창 2.2℃
  • 흐림제주 11.5℃
  • 구름조금강화 1.6℃
  • 맑음보은 1.2℃
  • 맑음금산 1.6℃
  • 구름많음강진군 4.9℃
  • 구름많음경주시 5.0℃
  • 흐림거제 7.5℃
기상청 제공

더 뉴스

강성희 캐리어 회장, 냉동공조협회장 취임

“냉동공조산업, 국가 핵심산업 자리매김 노력할 것”
2020년 정기총회서 선출…'공기연구소' 설립 추진


강성희 캐리어에어컨 회장이 제18대 한국냉동공조산업협회 신임 회장으로 선출, 취임했다. 

한국냉동공조산업협회는 지난 17일 회원 70개사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2020년도 정기총회’를 개최하고 제18대 회장에 강성희 오텍캐리어 회장을 선출했다고 밝혔다. 임기는 3년이다.

냉동공조산업협회는 이날 △2019년도 사업실적 및 수지결산(안) △2020년도 사업계획 및 및 수지예산(안) △협회 정관 개정(안) 등을 원안대로 의결했다. 특히 제18대 회장으로 선임된 강성희 회장과 협회를 이끌 임원사 중 부회장사에 △경인기계 △삼성전자 △LG전자 △귀뚜라미범양냉방 △에이알 등 5개사를, 이사사에 △대유위니아 △센추리 △부성 △동화윈 △에이피 △쿨맥스 △신우공조 △중원냉열 등 8개사를, 감사사에 △신성엔지니어링 △에쎈테크 등 2개사를 각각 선출했다. 

2011년부터 한국냉동공조산업협회 부회장을 맡아 온 강 회장은 에어컨, 공기청정기 등의 에어솔루션, 전문가전, 인텔리전트빌 딩솔루션, 토탈 콜드체인 솔루션에 이르기까지 다각적인 사업영역을 보유한 오텍그룹을 이끌고 있다. 오텍그룹은 (주)오텍, 오텍캐리어, 오텍캐리어냉장, 오텍오티스파킹시스템 등의 계열사로 구성돼 있다.

강성희 회장은 지속적인 기술 개발 및 투자를 통해 한국냉동공조산업 발전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는 인물이다. 2008 은탑산업훈장을 수훈한 바 있으며, 2015년부터 대한장애인보치아연맹 회장, 2018년부터 보치아국제스포츠연맹(BisFed) 이사직을 수행하며 지속적인 사회후원활동을 펼치고 있다.



강성희 신임 회장은 “전 세계적으로 모든 산업이 변화와 혁신의 기로에 서 있으며 미·중 무역 전쟁, 4차 산업혁명의 광풍 속에 냉동공조산업 역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디지털산업으로 진화가 필연적인 상황”이라며 “또한 지구온난화, 미세먼지 등으로 대표되는 환경문제는 어떻게 보면 우리의 노력을 필요로 하는 기회요소”라고 밝혔다. 
 
강 회장은 “회원사간 친목과 수평적 협업을 통해 동반성장을 도모하겠다”라며 “현재 협회 회원사수가 137개인데 앞으로 더 많은 회원사가 참여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고 회원사를 위한 협회, 회원사가 절실히 필요로 하는 내실 있는 협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강 회장은 “글로벌 4강의 위치에 있는 대한민국 냉동공조산업을 국가 핵심산업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국책사업 참여, 산·학협동 강화, 신기술 정기세미나 개최 등을 통해 대한민국 핵심사업으로 발전할 수 있는 초석을 마련하겠다”라며 “하프코는 대한민국 유일의 냉동공조산업 전시회로서 앞으로 모든 역량을 집중해 진일보된 Global No.1 전시회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강 회장은 “또한 한·미·일·중 기업들과 정기적으로 교류해 한국냉동공조산업의 위상을 제고하는 한편 회원사의 비즈니스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해외 전시회에 적극 참여해 새로운 시장을 개척해 나가겠다”라며 “최근 공기질에 대한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는 만큼 냉동공조협회가 추진하고자 하는 ‘공기과학연구소’(가칭) 설립을 추진해 공기산업분야의 발전을 도모하고 국내 냉동·냉장 및 공기질에 관한 규격화와 표준화 제정을 추진해 효율적인 에너지사용을 유도해 국가 에너지절감에 기여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냉동공조산업협회는 올해 주요사업계획으로 대정부대책 위원회 운영 활성화를 위해 △기계설비법 검토위원회 △열회수형환기장치위원회 △저온대형냉동설비위원회 등을 구성해 개선의견을 정리, 관계부처에 전달하고 이해관계가 있는 업체 및 업종을 대상으로 부문별위원회를 추가로 구성할 계획이다. 

또한 협회 기능강화를 위해 실내 초미세먼지(PM2.5) 대응 시스템 고도화 기반조성사업을 추진하고 표준협력 개발기관 활동을 통해 △KS B 6141 환기용 필터개정(6월30일) △KS B 6879 열회수 환기유니트 개정(12월31일) △KS B ISO 817 유기냉매 번호부여 등을 추진하는 한편 KS B ISO 5149-1, -2, -3, -4 냉난방용 기계식냉동시스템 안전요구조건 표준을 제정할 계획이다.

단체표준 활성화를 위해 현재 협회가 보유 중인 25개 단체표준을 보강하는 한편 △멀티형 에어컨디셔너 △AHU △흡수식 냉온수기 등 3개 품목을 활성화하고 미국협회(AHRI) 표준 도입을 추진한다.

냉동공조협회의 관계자는 “사실상 국제표준인 AHRI표준의 국내 독점보급으로 협회의 위상을 제고하고 고유 표준개발이 불요하게 돼 표준화 소요비용이 절감될 것”이라며 “AHRI표준을 협회 단체표준으로 도입, 반영해 제품 인증 시 활용할 경우 국내 시험소 시험역량 확대 및 국내기업의 AHRI인증 예비효과도 기대할 수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