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6 (일)

  • 맑음동두천 -2.8℃
  • 맑음강릉 5.0℃
  • 맑음서울 -3.1℃
  • 연무대전 1.9℃
  • 맑음대구 5.2℃
  • 구름조금울산 5.1℃
  • 박무광주 3.5℃
  • 맑음부산 6.3℃
  • 흐림고창 2.2℃
  • 흐림제주 8.5℃
  • 맑음강화 -4.0℃
  • 맑음보은 1.1℃
  • 구름조금금산 1.0℃
  • 흐림강진군 5.2℃
  • 구름많음경주시 0.3℃
  • 맑음거제 6.7℃
기상청 제공

에이올, 복합환기 기술사업화 산업부장관상

환기·청정·제습·냉방·제균탈취 등 구현
2만6,000여세대 공공임대주택 적용성과



에이올코리아(대표 백재현)가 지난 11월25일 열린 ‘2021 대한민국 기술사업화대전’에서 기술사업화 단체부문 산업부장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기술사업화대전은 산업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이 주관하는 연례행사로 기술이전과 사업화관련 활동의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진행된다.

2013년 첫 개최 이후 9회째를 맞은 올해 행사는 ‘기술의 가치, 연대와 협력으로 높이다’를 슬로건으로 진행됐으며 시상은 △기술이전·기술거래부문 5개 △기술사업화부문 20개 △기술나눔부문 3개 등 총 18명의 개인과 10개의 기업·단체에 대해 치러졌다.

이번 시상식에서 에이올은 장기임대아파트의 다기능 복합환기시스템 기술혁신에 성공해 사업화를 이뤄낸 성과를 인정받았다. 복합환기시스템은 약 2만6,000세대의 공공임대주택에 적용돼 주거환경을 개선했다.

에이올은 2018년 1월 창업한 스타트업으로 이번 복합환기시스템은 2019~2020년 혁신조달 연계형 신기술 사업화사업으로 개발됐다.

해당 사업은 정부지원 7억6,000만원, 민간 3억7,432만원 등 총 11억3,432만원이 투입된 프로젝트로 국내 사계절 기후특성을 분석해 환기·청정·제습·냉방·제균탈취 등을 구현할 수 있는 복합환기 운전기능을 개발할 목적으로 추진됐다. 또한 연구사업을 통해 복합환기시스템용 제어PCB, 팬모터, IoT 기반기술, IoT기술 적용 공기질관리시스템 등이 함께 개발됐다.

개발성과인 복합환기시스템은 올해 대전 둔산동 시범현장 적용이 확정되는 등 2만6,000세대에 적용됐으며 2022년 서울도시주택공사(SH공사)의 ZEB 시범단지인 고덕강일지구 844세대 등을 포함해 전국적으로 4만5,000세대에 적용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