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8 (목)

  • 구름많음동두천 20.2℃
  • 구름조금강릉 21.0℃
  • 구름조금서울 22.7℃
  • 맑음대전 20.8℃
  • 박무대구 22.7℃
  • 박무울산 21.6℃
  • 구름많음광주 22.0℃
  • 박무부산 22.1℃
  • 구름많음고창 21.2℃
  • 구름많음제주 24.4℃
  • 맑음강화 20.4℃
  • 흐림보은 21.0℃
  • 맑음금산 19.8℃
  • 구름많음강진군 21.0℃
  • 구름많음경주시 22.0℃
  • 구름많음거제 23.2℃
기상청 제공

더 뉴스

한국지멘스, 티노 힐데브란트 DI부문장 선임

1996년 지멘스그룹 입사 후 다양한 관리직 역임
한국 제조업분야 디지털전환 가속화 기여 기대


세계적인 전기전자기업 지멘스의 한국법인 한국지멘스(대표 정하중)는 8월1일부로 티노 힐데브란트(Tino Hildebrand) 부사장을 디지털 인더스트리(Digital Industries: DI)부문 신임 부문장으로 공식 임명했다고 밝혔다.

티노 힐데브란트 부사장은 산업 자동화 및 디지털화분야 혁신기술을 선도하는 한국지멘스 DI부문을 총괄하며 파트너사 및 고객사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제조업분야 디지털 혁신을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힐데브란트 부사장은 1996년 지멘스그룹에 입사한 이후 27년간 독일 본사와 아시아지역에서 자동화, 사업 개발, 글로벌 마케팅, 영업 등 다양한 분야 관리직을 두루 역임해왔다. 2017년부터 대만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부문장으로 일해 왔으며 동아시아시장에 대한 깊은 통찰력과 넓은 인맥, 제조업분야에서의 풍부한 근무 경험을 가지고 있다. 디지털화에 대한 열정이 깊은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정하중 한국지멘스 대표는 “티노 힐데브란트 부사장이 한국지멘스에 합류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그의 전문성과 열정적인 리더십을 바탕으로 DI 부문이 더욱 성장할 것이라 확신한다”라며 “한국지멘스 비즈니스 전체를 아우르는 협력을 한층 더 강화하여 지멘스의 개방형 디지털 비즈니스 플랫폼 ‘지멘스 엑셀러레이터(Siemens Xcelerator)’와 혁신적인 디지털 제품을 통해 국내 산업의 디지털 전환 가속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티노 힐데브란트 부사장은 “한국 디지털 인더스트리부문을 이끌게 돼 매우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라며 “현실 세계와 디지털 세계의 결합,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의 융합을 통해 고객이 데이터 잠재력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지속가능한 디지털 솔루션에 집중하는 전략을 통해 디지털 대전환시대에 한국 제조업뿐만 아니라 산업 전반의 든든한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