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0 (월)

  • 흐림동두천 15.8℃
  • 구름많음강릉 22.7℃
  • 박무서울 15.8℃
  • 박무대전 15.8℃
  • 흐림대구 20.0℃
  • 구름많음울산 18.5℃
  • 흐림광주 15.8℃
  • 박무부산 17.6℃
  • 구름조금고창 16.5℃
  • 흐림제주 16.4℃
  • 흐림강화 15.0℃
  • 흐림보은 14.7℃
  • 흐림금산 15.3℃
  • 흐림강진군 17.2℃
  • 구름많음경주시 20.1℃
  • 흐림거제 18.6℃
기상청 제공

더 뉴스

KICT·국토원, 공간정보 인프라 구축·활용 협력

스마트건설·자율주행차 등 미래 건설산업 발전동력 확보


한국건설기술연구원(KICT, 원장 한승헌)과 국토지리정보원(국토원, 원장 유기윤)이 국가 공간정보기술 및 산업고도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15일 국토원 청사에서 체결했다.


공간정보는 미래 건설산업의 발전동력이다. 스마트건설과 자율주행차량용 도로기술 개발 등을 위해 정밀한 공간정보의 확보 및 활용이 필수적이기 때문이다.


이를 위해 유일한 건설분야 정부출연연구기관인 KICT와 국가 공간정보 구축 및 관리기관인 국토원이 국가 공간정보 기술 및 산업 발전을 위해 손을 잡았다.
 
우선 국토원의 정밀도로지도 제작장비인 이동형측량시스템(MMS)을 KICT의 ‘SOC실증연구센터’를 활용해 검증하는 등 연구인프라를 공동 활용한다. 스마트건설산업 발전에 선행돼야 할 측량제도 개선방안 구축도 공조할 예정이다.


국토원이 2020년부터 운영 예정인 ‘국토관측전용위성’에서 취득하게 될 공간정보의 활용협력은 물론 지하시설물 및 노후시설물 관리에 필요한 공간정보 활용, 스마트시티·공간 디지털트윈(물리적인 사물과 컴퓨터에 동일하게 표현되는 가상 모델) 기술개발 등 신산업, 신기술 분야를 적극발굴하고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한승헌 KICT 원장은 “건설산업 고도화에 정밀 공간정보의 확보와 활용은 필수적”이라며 “양 기관 협력을 통해 국가 공간정보 기술발전은 물론 건설산업 글로벌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